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남, 어린이집 원장 코로나 확진 비상
긴급검사 원아 교사 학부모 96명 음성…4명 검사중
경기도민뉴스 기사입력  2020/11/22 [10:20]

[경기도민뉴스/하남] 김영수 기자 = 하남시 미사동의 한 어린이집 원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11월21일)을 받아 하남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비상체제에 돌입했다.


하남시는 해당 어린이집의 원아, 교사 등 총 100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긴급 실시하고, 자가격리조치, 일대일 전담공무원을 배치해 밀착관리에 들어갔다.


하남시는 확진 당일인 11월21일 오후6시 원아와 교직원 93명, 학부모 7명 등 총 100명 중 96명에 대한 검사를 시행했으며, 11월22일 오전 96명 전원이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나머지 4명은 11월22일 검사 예정이다.


하남시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김상호 하남시장)는 “접촉자 파악 등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기 전이지만, 어린이집이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전수조사하기로 결정, 긴급히 모든 원아와 교사 등에 대해 검사를 시행했다”며, “검사자 전원이 음성판정을 받았지만 자가격리는 유지, 일대일 전담 공무원을 배치해 밀착 관리한다”고 밝혔다.


어린이집은 현재 방역소독을 마치고 폐쇄 조치했다. 해당 원장의 감염경로 등은 역학조사 중으로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가 취해질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11/22 [10:20]  최종편집: ⓒ 경기도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